솔로 데뷔 강다니엘 6개월만에 컴백
워너원의 마지막 주자, 솔로 데뷔 강다니엘 무대
강다니엘 /사진=변성현 기자

강다니엘 /사진=변성현 기자

가수 강다니엘이 솔로로 데뷔, 오랜만에 무대에 섰다. 그는 자신을 기다려 준 팬들의 마음에 큰 감동을 받았다며 연신 고마움을 전했다.

강다니엘은 지난 25일 오후 서울 광진구 예스24라이브홀에서 솔로 데뷔 앨범 'color on me(컬러 온 미)' 발매 기념 쇼케이스에서 "날씨가 덥고 습하기도 한데 벌써 많은 분들이 뜨거운 관심을 가져주셔서 감사하다"라고 인사를 건넸다.

프로젝트 그룹 워너원 활동 이후 약 6개월 만에 가요계로 돌아온 강다니엘. '컬러 온 미'에는 자신만의 색을 찾아가고자 하는 그의의 고민과 동시에 앞으로 본연의 색을 만들어가겠다는 포부가 담겼다. 앨범에 이를 최대한 녹여내기 위해 강다니엘은 인트로를 제외한 4곡의 작사에 참여하는 등 제작 과정에 적극 참여했다. '인트로'를 포함해 '컬러(color)', '뭐해(What are you up to)', '호라이즌(Horizon)', '아이 호프(I HOPE)'까지 총 5곡이 수록됐다.
강다니엘 /사진=변성현 기자

강다니엘 /사진=변성현 기자

강다니엘 /사진=변성현 기자

강다니엘 /사진=변성현 기자

'컬러 온 미'는 선주문량 45만 장을 돌파하며 '솔로' 강다니엘의 역대급 영향력을 증명했다. 이에 대해 강다니엘은 "감히 생각도 못했던 양이었다"라면서 "팬분들에게 죄송했다. 공백이 6개월 가까이 됐는데 소식 없이 지냈기 때문이다. 그럼에도 팬분들이 기다려주셨다. 앨범을 사주신 숫자보다는 그 마음에 감동을 받은 것 같다"라며 감사함을 표했다.

이어 그는 "앞으로도 더 좋은 모습을 보여드리는 가수가 되야겠다는 생각을 했다"라며 "'컬러 온 미'는 팬분들을 위해 준비한 앨범이다. 그렇지 않았다면 이렇게 시간에 쫓기면서 하지 않았을 것이다. 한시라도 빨리 팬분들을 만나고 싶었다. 많이 들어주시면 감사하겠지만 많은 관심을 가져주시는 것 만으로도 충분하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강다니엘은 "다시 많은 분들이 뜨거운 관심을 가져주실 거라고 예상하지 못했다. 팬분들이 아직까지 보지 못한 모습을 보여드리고 싶었다. 내 장점을 팬들에게 보여드리고, 완성도를 높이고 싶었다"라고 밝혔다.

강다니엘의 솔로 데뷔 앨범 'color on me'는 이날 저녁 6시에 전곡 공개됐다.

26일 오전 8시 기준, 타이틀곡 '뭐해'는 국내 음원사이트 2곳에서 1위에 오르며 인기를 얻고 있다. INTRO(인트로)'를 비롯한 나머지 수록곡 역시 모두 차트인에 성공했다.
강다니엘 /사진=변성현 기자

강다니엘 /사진=변성현 기자

김수영 한경닷컴 기자 swimmingk@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