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혼자산다' 화사가 소개한 친한 언니, 최수정 화제
걸그룹 출신 최수정, 현재 쇼핑몰 대표 겸 배우
최수정 / 사진=최수정 인스타그램

최수정 / 사진=최수정 인스타그램

걸그룹 마마무 멤버 화사의 화사한 언니 최수정이 실시간 검색어 상위권에 오르며 화제다.

지난 19일 밤 방송된 MBC '나 혼자 산다’에선 최근 운전면허를 획득한 화사가 친한 언니 최수정과 함께 자라섬으로 떠나는 여행기가 그려졌다.

방송에서 화사는 “연습생 시절부터 친하게 지내온 언니”라고 최수정을 소개하며 배고픈 시절 맛있는 음식도 만들어주고 드라이브도 자주 시켜줬다며 그녀에 대한 고마움을 드러냈다.

화사는 "감회가 새롭다. 우리 연습생 때 김밥 한 줄 못 먹고 그랬는데"라며 "네가 대단하다고 느껴졌다. 살도 악착까지 빼고, 연습도 악착같이 하고, 노래에 대한 열정이 대단했다"고 말했다.

최수정은 1988년생으로 올해 나이 32세이다. 그는 2010년 한중 합작 5인조 걸그룹 롯데걸스의 비주얼 센터로 활동했다. 이후 그는 여성의류 쇼핑몰 대표로 활동했으며, 지난해엔 웹드라마 '체크, 메이트'에 출연하기도 했다.

방송 후 네티즌들은 “미모가 대단하다”, “방송 출연도 자주 했으면 좋겠다”, “화사와 최수정의 의리가 아름다웠다” 등 호평했다.

김경미 한경닷컴 기자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