손정은 "김구라에게 호감 있어 커피마시자고 했으나 거절"
김구라와 손정은/사진=MBC

김구라와 손정은/사진=MBC

손정은 MBC 아나운서가 방송인 김구라에 대해 언급했다.

지난 10일 오후 방송된 MBC 예능프로그램 ‘라디오스타’에서는 손 아나운서가 출연했다.

방송에서 손 아나운서는 "김구라 씨를 정말 좋아했다"다며 "하지만 2년 전 마음을 접었다. 지금은 좋아하지도 싫어하지도 않는다"고 설명했다.

손 아나운서는 "MBC 지하 식당가가 있다. 거기서 김구라 씨를 우연히 만났다. 내가 정말 팬이라 '구라 오빠 안녕하세요. 커피 한잔 하실래요?'라고 물었다. 그런데 '내가 왜 너랑 커피를 마셔'라고 하더라. 사람들이 지나다니는데 너무 민망해서 표정관리가 잘 안됐다. 그때 이후로 마음을 접었다"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를 들은 김구라는 "그렇게 말하진 않았다. '무슨 커피를 먹냐. 나중에 만나면 되지'라고 한 것"이라고 해명했고 손정은은 "거짓말이다"라고 말해 김구라를 당황시켰다.

이에 김구라는 "염경환 씨와 함께 청라 주민끼리 한 번 만나자"라고 제안했고 손정은은 "내가 왜"라고 받아쳐 웃음을 자아냈다.

김정호 한경닷컴 기자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