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김하진 기자]
코미디언 이봉원. / KBS2 ‘불후의 명곡’ 방송화면.

코미디언 이봉원. / KBS2 ‘불후의 명곡’ 방송화면.

코미디언 이봉원. / KBS2 ‘불후의 명곡’ 방송화면.

“부족하지만 최선을 다해보겠습니다!”

코미디언 이봉원이 13일 오후 방송된 KBS2 예능프로그램 ‘불후의 명곡’에서 이같이 말했다. 그는 ‘개그 스타의 화려한 변신’ 특집으로 꾸며진 이날 방송에서 뛰어난 가창력을 뽐냈다.

이봉원은 “코미디언 특집이라고 해서 흔쾌히 출연했다. 새로운 걸 하는 걸 좋아해서 즐기고 싶어 도전했다”고 말했다. 이어 “애창곡인 조항조의 ‘남자라는 이유로’를 부르겠다. 가사가 심금을 울리는 곡이다. 부족하지만 최선을 다해 열심히 해보겠다”고 덧붙였다.

이봉원은 그동안 예능프로그램에서 보여준 모습과는 180도 다른 얼굴로 시청자들의 마음을 사로잡았다. 청중을 휘어잡는 카리스마에 가슴을 울리는 목소리와 감성으로 무대를 가득 채웠다.

이봉원의 노래를 들은 MC 정재형은 “이렇게 노래를 잘하시는 줄 몰랐다”고 감탄했고, 코미디언 김준현 역시 “거친 남성미가 느껴진다. 멋지다”고 호평했다.

이어 이봉원은 자신이 직접 작사한 ‘중년의 청춘아’를 불러 박수를 이끌어냈다. 그는 “세월은 흘렀지만 열정만큼은 간직하길 바라는 마음으로 노랫말을 썼다”고 설명했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