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김하진 기자]
그룹 네이처. / MBC ‘쇼! 음악중심’ 방송

그룹 네이처. / MBC ‘쇼! 음악중심’ 방송

그룹 네이처. / MBC ‘쇼! 음악중심’ 방송

그룹 네이처(NATURE)가 다채로운 매력을 발산하며 발가락 골절 부상으로 활동을 중단한 멤버 루의 빈자리를 채웠다.

네이처는 13일 방송된 MBC 음악프로그램 ‘쇼! 음악중심’에서 첫 번째 미니음반 ‘아임 소 프리티(I’m So Pretty)’의 타이틀곡 ‘내가 좀 예뻐’를 불렀다.

이날 네이처는 형광빛 의상을 맞춰 입었다. 상큼하고 발랄한 분위기에 도도하고 당찬 매력까지 더해 시선을 모았다. 자신감 넘치는 안무와 시원한 무대 매너로 팬들의 환호를 얻었다.

‘내가 좀 예뻐’는 다양한 구성을 오가는 댄스 장르의 곡이다. 리더인 루가 발가락 골절 부상을 입어 당분간 7인 체제로 무대에 오를 예정이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