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김하진 기자]
가수 박재정. / 제공=스튜디오아나바이크

가수 박재정. / 제공=스튜디오아나바이크

가수 박재정. / 제공=스튜디오아나바이크

가수 박재정이 호소력 짙은 목소리로 듣는 이들의 마음을 흔들었다. 13일 오후 방송된 MBC 음악 프로그램 ‘쇼!음악중심’에서다.

박재정은 이날 ‘쇼!음악중심’에서 두 번째 미니음반 ‘노랫말’의 타이틀곡 ‘다시 태어날 수 있다면’을 불렀다. 애절한 선율과 가슴 아픈 노랫말, 박재정의 감미로운 음색이 조화를 이루는 곡이다.

박재정은 한층 성숙하고 발전한 모습으로 곡이 갖고 있는 매력을 살렸다. 풍부한 감성까지 더해 호응을 얻었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