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토이 스토리4’, 300만 돌파...‘코코’-‘인크레더블2’보다 빠르다

[연예팀] 전세계 관객들을 사로잡은 픽사의 레전드 시리즈의 최신작, 영화 ‘토이 스토리4’가 개봉 24일째인 13일 300만 관객을 돌파했다.

영화진흥위원회 통합전산망에 따르면 ‘토이 스토리4’가 개봉 4주 차인 13일 300만 관객을 돌파했다. ‘토이 스토리4’는 우리의 영원한 파트너 ‘우디’가 장난감으로서 운명을 거부하고 도망간 ‘포키’를 찾기 위해 길 위에 나서고 우연히 오랜 친구 ‘보핍’을 만나 새로운 삶의 의미를 찾게 되는 이야기.

개봉과 동시에 박스오피스 1위를 차지하며 역대 픽사 애니메이션 최고 오프닝 스코어를, 개봉 4일 만에 100만 관객을 돌파하며 역대 픽사 애니메이션 최단 속도 및 역대 디즈니 애니메이션 최단 속도 타이 기록(‘겨울왕국’)을 세운 데 이어, 개봉 11일 만에 200만 관객을 돌파하며 또다시 역대 픽사 애니메이션 최단 기간 200만 돌파 타이 기록(‘인크레더블2’ ‘인사이드 아웃’)을 경신했던 ‘토이 스토리4’가 개봉 24일 만에 누적 관객수 300만을 돌파하며 막강한 흥행 파워를 과시했다.

이는 ‘코코’(25일), ‘인크레더블2’(27일)보다 빠른 속도이자 ‘인사이드 아웃’(18일)의 뒤를 이어 역대 픽사 애니메이션 중 두 번째 빠른 기록이다.

한편, 북미에서는 누적 3억 2천만 불의 흥행 수익을 거두며 ‘토이 스토리’ ‘토이 스토리2’의 전체 흥행 수익을 훌쩍 넘긴 것은 물론, 2019년 북미 전체 영화 흥행 순위에서 ‘어벤져스: 엔드게임’ ‘캡틴 마블’에 이어 3위를 차지해 놀라움을 더했다.(사진제공: 월트디즈니컴퍼니코리아)

bnt뉴스 기사제보 star@bntnews.co.kr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