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김하진 기자]
제공=KBS2 ‘개그콘서트’

제공=KBS2 ‘개그콘서트’

제공=KBS2 ‘개그콘서트’

코미디언 서태훈이 안소미를 위한 보디가드로 변신한다. 오는 14일 방송되는 KBS2 ‘개그콘서트’의 코너 ‘트로트라마’에서다.

‘트로트라마’는 서태훈과 안소미를 비롯해 김태원· 장하나·임성욱·이가은 등이 개그와 트로트, 뮤지컬을 접목한 코너다.

서태훈은 이날 안소미의 원수로 등장한다. 두 사람 사이에는 어지간한 주말 드라마 뺨치는 안타까운 사연이 숨겨져 있다고 한다. 안소미의 아버지로 출연하는 김태원은 서태훈을 반갑게 맞이하며 안소미와 온도차이를 보이는 등 여러 감정이 교차하는 이야기를 보여준다고 한다.

특히 서태훈은 안소미에게 갑작스레 닥친 위기에 정의롭게 등장해 남성미를 드러낸다. 여기서 나오는 액션 장면은 ‘개그콘서트’답게 웃음 요소를 잔뜩 넣어 시청자들에게 시원한 웃음을 선사한다.

‘트로트라마’는 이야기 사이에 구성진 트로트를 넣어, 배우들의 맛깔나는 노래도 들을 수 있다. 이번에는 차력쇼로 ‘몸개그’까지 뽐내며 시선을 모을 예정이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