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김하진 기자]
그룹 여자친구. / 제공=쏘스뮤직

그룹 여자친구. / 제공=쏘스뮤직

그룹 여자친구. / 제공=쏘스뮤직

그룹 여자친구가 컴백 11일 만에 1위 트로피 4개를 거머쥐었다.

여자친구는 지난 12일 방송된 KBS2 음악프로그램 ‘뮤직뱅크’에서 신곡 ‘열대야(FEVER)’로 1위를 차지했다. 데뷔 이후 음악방송 통산 57관왕이라는 기록을 세웠다.

트로피를 안은 여자친구는 “생각도 못 했는데 감사드린다. 항상 더 좋은 모습 보여드리기 위해 노력하는 여자친구 되겠다”고 밝혔다.

이후 여자친구는 앙코르 무대에서 아이스크림을 먹는 1위 공약을 이행했다. 초복의 더위도 잊게 만드는 유쾌하고 발랄한 매력으로 팬들의 호응을 얻었다.

앞서 여자친구는 또 다른 1위 공약이었던 ‘인간 태양’으로 변한데 이어 이번엔 아이스크림 ‘먹방’으로 눈길을 끌었다.

여자친구는 ‘열대야(FEVER)’로 음악방송 4관왕을 달성하며 인기몰이 중이다. 음원 사이트에 이어 음악 방송까지 휩쓸며 주목받고 있다. 이 곡은 경쾌한 뭄바톤 리듬의 곡으로 여자친구의 역동적인 안무가 돋보인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