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프로듀스 x101 순위' 파이널 방송 진출자 20인 발표
프로듀서X101순위 발표/ 사진=방송화면 캡처

프로듀서X101순위 발표/ 사진=방송화면 캡처

인기리에 방영 중인 ‘프로듀스X101’의 파이널 무대에 오를 연습생이 가려졌다.

12일 방송된 Mnet ‘프로듀스X101’에선 파이널 생방송 무대에 오를 연습생을 가리는 3차 순위 발표식이 전파를 탔다.

진행을 맡은 배우 이동욱은 최근 하차한 최병찬을 언급하며 “(최병찬을 제외한) 세번째 순위 발표식에서 생존해 마지막 데뷔 평가를 받게 될 연습생의 수는 총 20명이다”라고 설명하며 순위발표식을 시작했다.

19위로 HONGYI의 토니가 호명됐다. MBK 이한결은 16위에 올랐다. 또한 스타쉽 구정모는 데뷔권에서 15위로 밀려나 충격을 자아낸 반면 스타쉽 강민희는 순위가 9계단 상승해 14등에 올랐다.

C9 금동현은 10위를 차지한 후 감격에 겨워했다. 조승연은 67위로 시작해 6위를 차지했다. 이날 첫 데뷔권에 진입한 조승연은 "저의 국민프로듀서님들 너무너무 감사드린다. 앞으로도 많은 사랑 부탁드린다”고 소감을 밝혔다.

이어 TOP4가 공개됐다. 그 주인공들은 티오피미디어 김우석, PLAN A 한승우, 위 김요한, 티오피미디어 이진혁이었다.

1위는 위 김요한, 2위는 티오피미디어 김우석, 3위는 티오피미디어 이진혁이 이름을 올렸다. 특히 1위를 차지한 김요한은 “어렸을 때 배웠던대로 겸손하게 성장하겠다”라며 "가족들이 내가 힘들어할까봐 걱정하신다. 기대 많이 해달라”며 울먹였다.

순위 발표 후 이동욱은 "우리가 처음 만나 오늘까지 한 4~5개월정도 이 안에서만 한가지 목표만 보고 달려왔지 않나. 이곳을 나가면 허무하고 목표도 없어진 것 같고 그럴 수 있지만, 세상은 훨씬 더 넓다. 이 시간, 이 프로그램은 각자 인생에서 0.0001%도 안 차지할 순간들이다. 그동안 너무 고마웠고, 건강한 얼굴로 다시 봤으면 좋겠다"며 눈물을 보였다.

김경미 한경닷컴 기자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