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캠핑클럽’ 이효리-성유리, 연날리기 실패 후 오열
‘캠핑클럽’ 이효리-성유리 울다 웃다 터놓은 이야기
캠핑클럽/ 사진=JTBC

캠핑클럽/ 사진=JTBC

그룹 핑클 출신 가수 이효리와 배우 성유리가 서로의 마음을 확인한다.

11일 공개된 JTBC ‘캠핑클럽’의 선공개 영상에는 오랫 동안 간직했던 이야기를 꺼내어 놓는 이효리와 성유리의 모습이 담겼다.

영상에서 연날리기에 실패한 두 사람은 연을 정리하며 장난스럽게 이야기를 나눴다. 성유리는 “소원이 다 이루어지는 건 인생이 아니야 언니. 왜 이렇게 연을 날리고 싶었어?”라고 물었다. 이에 이효리는 “나도 모르겠다”고 답하며 울컥해 성유리를 당황하게 만들었다.

대화를 이어가던 중 결국 성유리도 눈물을 보였고, 두 사람은 이해가 되지 않는 자신들의 모습에 웃음을 터뜨리면서도 비로소 마음 속 깊은 곳에 자리한 이야기를 나눴다. 울다 웃다를 반복하며 이야기를 나누던 두 사람은 “갱년기 맞는 것 같지?”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캠핑클럽’은 1세대 아이돌 핑클이 출연하는 리얼리티 프로그램으로 14년 만에 다시 모인 네 명의 멤버 이효리, 옥주현, 이진, 성유리가 캠핑카를 타고 전국을 여행을 하는 모습을 담는다. 오는 14일 밤 9시 첫 방송된다.

김경미 한경닷컴 기자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