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우빈 기자]
그룹 여자친구 / 사진제공-쏘스뮤직

그룹 여자친구 / 사진제공-쏘스뮤직

그룹 여자친구 / 사진제공-쏘스뮤직
그룹 여자친구가 컴백 9일 만에 ‘열대야’로 음악방송 2관왕에 올랐다.

여자친구는 지난 10일 방송된 MBC MUSIC ‘쇼! 챔피언’에서 컴백과 동시에 1위 트로피를 차지하며, ‘더 쇼’에 이어 음악방송 2관왕을 달성했다.

이날 여자친구는 화려한 네온 컬러의 의상을 입고 특유의 파워풀한 무대에 열정이 더해진 칼군무로 ‘열대야’ 컴백무대를 뜨겁게 달궜다.

컴백과 동시에 1위를 차지한 여자친구는 “버디 최고로 고맙다. 첫 방송에서 1위 트로피를 받게 돼 너무 영광스럽다. 감사한 마음으로 잠들 것 같다. 앞으로 더 열심히 하는 여자친구 되겠다”고 소감을 전했다. 특히여자친구는 1위 앙코르 무대에서 “꿈을 꾸는 듯한 버디야 소리 없이 피어난 멋진 버디 같아 열대야 같은 1위”라며 팬클럽 ‘버디’를 향한 감사의 마음을 개사해 뜨거운 팬사랑을 드러냈다.

이로써 여자친구는 ‘열대야(FEVER)’로 컴백과 동시에 1위 트로피 2 개를 추가하며, 음악방송 통산 55관왕이라는 대기록을 세우며 ‘열대야’ 열풍을 일으키고 있다.

타이틀곡 ‘열대야(FEVER)’는 밤이 되어도 식지 않는 열기를 열대야에 비유한 곡으로, 드랍과 경쾌한 뭄바톤 리듬을 활용해 기존 여자친구의 음악 스타일과는 차별화를 이뤘다. 퍼포먼스 또한 여자친구 특유의 에너지 넘치는 무대에 열정을 더한 열정 퍼포먼스를 내세워 ‘퍼포먼스의 강자’다운 면모를 드러냈다.

이처럼 여자친구는 ‘열대야(FEVER)’를 통해 콘셉트, 노래, 퍼포먼스가 한층 더 트렌디하고 멋스럽게 어우러지며 자연스럽게 성장한 모습을 보여줬다.

뿐만 아니라 여자친구는 대중과 팬덤의 마음을 움직이는 음원과 음반에서도 두각을 나타낸데 이어 음방에서도 1위 행진에 시동을 건 만큼 ‘열대야(FEVER)’로 어떤 기록을 써 나갈지 관심이 집중된다.

우빈 기자 bin0604@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재배포금지>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