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그룹 네이처 하루가 지난 10일 오후 서울 청담동 일지아트홀에서 첫 번째 미니앨범 ‘아임 소 프리티(I’m So Pretty)’ 발매 기념 쇼케이스에 참석해 공연을 선보였다.

타이틀곡 ‘내가 좀 예뻐’는 새침하고 짓궃게 놀리는 듯한 캐치한 멜로디와 롤러코스터 같은 다양한 색깔의 구성을 오가는 신나는 업템포 댄스팝 곡이다.

한편 네이처는 지난 2월 네이버 TV 공식 V앱 채널 생방송을 진행하다 '방귀 사태'로 굴욕을 맛 봤다. 당시 영상에서 네이처는 의문의 소리를 낸 범인을 색출하기 위해 "누구인가. 누가 소리를 내었는가"라고 물었다. 해당 영상은 다양한 커뮤니티를 통해 확산되며 화제를 모았다.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