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로트 가수 숙행, 이종현과 저녁 데이트
트로트부터 발라드까지 폭풍 가창력 선보여
"키스 잘 맞는 남자가 이상형" 듀엣곡 도전
'연애의 맛2' 숙행. 사진=TV조선 '연애의 맛2' 방송 캡처

'연애의 맛2' 숙행. 사진=TV조선 '연애의 맛2' 방송 캡처

'연애의 맛2'에 출연 중인 숙행·이종현 커플이 화끈한 저녁 데이트를 즐긴다.

오는 4일 방송될 TV조선 연애 리얼리티 프로그램 '연애의 맛2'에서는 트로트 가수 숙행과이종현의 소개팅 당일 저녁 데이트가 공개된다.

숙행은 이종현과의 첫 만남과 식사를 준비한데 이어 저녁 데이트에서도 연상녀다운 리드를 이어간다.

숙행은 자신의 노래를 듣고 싶다는 이종현을 직접 작업실로 초대, 흥 넘치는 트롯여친의 면모부터 감성 가득한 발라드까지 선보이며 이종현을 사로잡는다.

숙행의 권유에 이종현 역시 마이크를 잡으면서 키, 외모, 성격 모두 훈훈한 이종현이 노래 실력을 뽐낸다.

앞서 송가인과의 대화 도중 "키스 잘 맞는 남자가 이상형이다"라고 솔직하게 밝혔던 숙행은 내친김에 이종현과 듀엣곡 녹음까지 도전해 현장을 달군다.

첫 만남부터 뜨거운 입맞춤을 감행한 숙행과 이종현의 듀엣 노래가 현장을 사로잡는다.

설렘 가득한 시간을 보낸 숙행, 이종현은 저녁을 먹기 위해 이종현이 운영하는 선술집으로 향한다.

숙행 만을 위한 '이종현 표 심야식당'을 오픈한 이종현은 숙행의 취향을 완벽하게 저격한 요리 실력을 발휘, 심장을 두근거리게 만드는 '요섹남'의 매력을 드러낸다.

제작진은 "숙행과 이종현 커플에 대한 호응이 예상했던 것보다 훨씬 더 뜨겁다. 두 사람의 소개팅 결과는 4일 방송될 '연애의 맛2' 7회에서 공개된다"며 "솔직하고 화끈한 두 사람이 애정 행보를 계속해서 이어갈 수 있을지 지켜봐 달라"고 전했다.


이소은 한경닷컴 기자 luckysso@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