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창석♥이채은 '연애의 맛2'서 소개팅 후 실제 커플로…
오창석, 잠실구장 시구 앞서 "이채은과 실제 만나게 됐다" 열애 공식 발표
오창석 이채은 '연애의맛2'에서 실제 연인으로 / 사진 = LG트윈스 공식 SNS

오창석 이채은 '연애의맛2'에서 실제 연인으로 / 사진 = LG트윈스 공식 SNS

'연애의 맛2'에 출연하고 있는 배우 오창석(38)과 모델 이채은(25)이 실제 연인으로 거듭났다.

2일 오후 서울 송파구 잠실야구장에서 열린 '2019 신한은행 MY CAR KBO리그' 한화 이글스와 LG 트윈스의 경기에는 '연애의 맛2'에서 꿀 떨어지는 케미로 설렘을 자아내고 있는 오창석과 이채은이 LG 승리 기원 시구 시타에 나서 눈길을 끌었다.

이날 현장에서 오창석은 "(이채은과) 연애를 하기로 했다"고 공식적으로 밝혀 관중석의 환호를 자아냈다. 이에 오창석의 소속사 역시 다수의 매체를 통해 두 사람이 교제를 하는 것이 맞다고 인정했으며 교제 시작 시기 등은 자세히 밝히지 않았다.

현재 오창석과 이채은은 TV조선 예능 '연애의 맛2'에 함께 출연하고 있다. 두 사람은 첫 만남에서부터 서로에게 반한 듯한 눈빛을 보이며 남다른 분위기를 자아내 시청자들의 응원세례를 한 몸에 받아왔다.

이날 경기 현장에서도 오창석과 이채은은 갓 연애를 시작한 커플 다운 달달한 모습을 시종일관 보여줬다. 오창석은 자연스럽게 이채은의 손을 잡고 이채은을 에스코트 하기도 하고 서로 눈빛으로 말을 하는 듯 다정한 모습을 보여 시선을 사로잡았다.

한편, 이로써 두 사람은 '연애의 맛' 시즌1의 이필모·서수연에 이어 두 번째로 '연애의 맛'에서 탄생한 공식 연인 사이가 됐다. 앞서 이필모와 서수연은 지난 2월 백년해로까지 맺은 후 아들을 임신했다.

장지민 한경닷컴 기자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