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태유나 기자]
가수 청하의 미니 4집 ‘플러리싱’ 앨범 커버./사진제공=MNH엔터테인먼트

가수 청하의 미니 4집 ‘플러리싱’ 앨범 커버./사진제공=MNH엔터테인먼트

가수 청하의 미니 4집 ‘플러리싱’ 앨범 커버./사진제공=MNH엔터테인먼트

가수 청하의 새 앨범이 해외에서도 뜨거운 반응을 얻고 있다.

지난 24일 오후 6시 발매된 청하의 네 번째 미니앨범 ‘플러리싱(Flourishing)’은 25일 미국, 홍콩을 포함한 6개 국가 및 지역 아이튠즈 TOP 앨범 차트에서 1위를 차지했다.

또한 대만·태국에서 2위, 필리핀·인도네시아·스웨덴에서 3위, 폴란드에서 4위, 러시아에서 5위를 기록하며 강력한 음원 파워를 과시 중이다.

아이튠즈 K팝 차트에서는 미국·독일·프랑스 등 10개국에서 1위, 호주에서 2위, 인도네시아에서 3위에 이름 올렸고, 홍콩에서는 POP 차트와 올 장르 차트 모두 1위를 차지했다.

변화와 성장을 주제로 한 미니 4집 ‘플러리싱’은 청하의 내면에 존재하는 여러 감정을 표현한 앨범이다.

타이틀곡 ‘스내핑(Snapping)’은 이별 후 지친 마음을 떨치며 새로운 아침을 맞이한다는 내용의 곡이다. 이전보다 더 화려해지고 깊어진 사운드와 중독성 강한 비트, 도입부 여유로운 그루브와 코러스에 가까워질수록 확장되는 역동적인 편곡이 특징이다.

‘스내핑’은 25일 국내 주요 음원사이트 벅스, 지니, 올레, 소리바다, 엠넷, 네이버 실시간 음원 차트에서 1위를 차지했으며 멜론에서도 2위에 올라있다.

청하는 음악방송 출연을 비롯해 본격적인 컴백 활동에 돌입한다.

태유나 기자 youyou@tenasia.co.kr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