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국주 다이어트 성공
'안녕하세요' 녹화장서 슬림해진 자태 공개
이국주 "7kg 정도 더 빼고 싶다"
이국주 다이어트 성공 /사진=KBS 제공

이국주 다이어트 성공 /사진=KBS 제공

개그우먼 이국주가 다이어트에 성공, 7kg을 더 감량하고 싶다고 밝혔다.

24일 방송되는 KBS2 '안녕하세요'에는 이국주가 게스트로 출연해 다이어트 이후 달라진 외모와 근황을 공개한다.

방송에 앞서 공개된 사진에는 체중감량으로 슬림해진 이국주의 모습이 담겨 있어 눈길을 끈다.

녹화 당시 이영자는 이국주가 대견한 듯 흐뭇한 미소로 바라보며 "여기서 더 빠지면 '영자나라'에서 퇴출이다"라며 애정 섞인 경고를 날렸다.

그러나 정작 이국주는 '물오른 미모'라는 타이틀로 각종 기사에서 화제가 된 것에 대해 민망해하며 "저한테 8, 9kg은 2, 3주만 조심하면 원래대로 돌아온다"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그는 "남들이 보기엔 별 차이가 없어보여도 살이 빠진 뒤 생활이 달라졌다"며 "욕심나서 7kg정도 더 빼고 싶다"고 고백했다.

또 이날 이국주는 타협점을 찾지 못해 대화가 단절된 어머니와 딸의 사연에 과거 자신이 어머니와 크게 다퉜던 이야기를 털어놓기도 했다.

"부모라고 다 맞는 것도 아니고 자식이라고 다 틀린 것도 아니다"라는 이국주의 조언을 들은 이들은 눈시울을 적셨다는 후문이다.

김수영 한경닷컴 기자 swimmingk@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