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우빈 기자]
‘런닝맨’ 청하, 설인아 / 사진제공=SBS

‘런닝맨’ 청하, 설인아 / 사진제공=SBS

‘런닝맨’ 청하, 설인아 / 사진제공=SBS

가수 청하가 SBS ‘런닝맨’을 통해 신곡 ‘스내핑’ 무대를 최초 공개한다.

23일 방송되는 ‘런닝맨’에는 청하와 배우 설인아가 게스트로 출연해 의외의 친분을 공개한다.

최근 진행된 녹화에 함께 등장한 두 사람은 “댄스 학원 동기였다” 며 인맥을 공개해 멤버들을 놀라게 했다. 또한 컴백을 앞둔 청하를 위해 설인아가 ‘벌써 12시’ 퍼포먼스를 준비해 합동 공연을 선보여 훈훈한 우정을 과시했다.

청하X설인아의 ‘벌써 12시’ 퍼포먼스를 본 멤버들은 하루 만에 맞춰봤다고는 믿을 수 없는 두 사람의 호흡에 놀라움을 감추지 못했는데, 어디서도 볼 수 없는 청하X설인아의 ‘벌써 12시’ 합동 공연의 정체는 오늘 방송을 통해 공개된다.

특히 오는 24일 컴백을 앞둔 청하는 신곡 ‘스내핑’의 무대를 처음으로 공개했다. 청하는 수줍은 듯 등장했지만, 음악이 흐르자 180도 돌변한 표정과 파격적인 퍼포먼스로 ‘벌써 12시’에 이은 또 한 번의 ‘메가 히트’를 예고했다.

우빈 기자 bin0604@tenasia.co.kr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