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윤정 "둘째 낳고 더 바빠졌다"
트로트 가수 장윤정/사진=JTBC

트로트 가수 장윤정/사진=JTBC

트로트 가수 장윤정이 최근 행사 스케줄을 밝혔다.

22일 오후 방송된 JTBC '아는 형님'에서는 장윤정이 출연했다.

방송에서 장윤정은 "둘째를 낳고 방송을 많이 했는데 다들 시청률이 잘 나왔다. 그래서 행사도 많이 들어왔다"고 운을 뗐다.

이어 "10년 전 스케줄로 돌아갔다. 하루에 2~3개 정도 행사를 한다. 한 달에 한 번 쉬기도 어려울 정도"라고 말해 놀라움을 자아냈다.

아울러 MC들이 “장윤정 나온다고 하길래 송가인과 나오는 줄 알았다”고 말했고, 이에 장윤정은 송가인에 대해 “나보다 더 바쁘다”고 말해 주변을 폭소케했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