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신영 "김신영 비키니 실시간 검색어 오르자 검색 말아달라"
김신영 비키니/사진=JTBC

김신영 비키니/사진=JTBC

개그우먼 김신영의 비키니 모습이 공개됐다.

이에 김신영은 21일 MBC FM4U '정오의 희망곡 김신영입니다'에서 "'김신영 비키니' 제발 검색하지 말아달라"며 "제발 검색어에 오르지 않게 해달라"고 부탁했다.

앞서 지난 18일 오후 방송된 JTBC2 '판벌려-이번 판은 한복판'에서는 김신영의 비키니 모습이 최초로 전파를 탔다.

방송에서 송은이는 "김신영 씨 사이판에서 수영복 입었는데 충격적이었다"고 운을 뗐다.

옆에 있던 신봉선도 "솔직히 혼자 보기 아까웠다"고 맞장구쳤다.

김신영의 강한 만류에도 해당 영상이 곧바로 공개됐다.

영상 속 김신영은 스트라이프 무늬 비키니를 입고 짧고 통통한 팔과 다리를 흔들며 카메라를 향해 뛰어왔다.

이에 셀럽파이브 멤버들은 경악해 소리를 질러 시청자들에게 웃음을 안겼다.

김정호 한경닷컴 기자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