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혜진, 파격 올블랙 누드 화보 공개
한혜진 "두 달간 몸 관리 집중했다"
"다시 태어나도 모델일 할 것"
한혜진 /사진=하버스 바자

한혜진 /사진=하버스 바자

"역시 한혜진!" 모델 한혜진이 파격적인 올블랙 누드 화보를 선보였다.

한 패션 매거진은 20일 흑백의 강렬한 대비와 아름다운 보디라인이 돋보이는 한혜진의 화보를 공개했다.

한혜진은 전신 분장, 장시간 촬영의 어려움이 있었음에도 프로다운 태도로 현장 분위기를 주도하며 데뷔 20년 차 톱모델의 위엄을 드러냈다는 후문이다.

화보 촬영 후 이어진 인터뷰에서 한혜진은 이번 화보를 위해 두 달 전부터 몸매를 관리했다고 밝혔다. 그는 "몸 만들기는 오직 이 촬영을 위해 두 달 전부터 시작했다. 이번에는 다른 때보다 조금 더 집중해서 몸을 다듬은 것 같다"고 털어놨다.
한혜진 /사진=하버스 바자

한혜진 /사진=하버스 바자

이어 한혜진은 "콘셉트를 들을 때부터 재밌겠다 싶었는데 역시 재미있었다"면서 "일단 촬영을 위해 준비한 것들이 잘 보이니까 좋고, 사진도 잘 나와주니 더 좋다. 이런 작업은 내가 하고 싶다고 할 수 있는 게 아니다. 이렇게 좋은 팀이 꾸려져야 모델로서 작업을 수행할 수가 있다. 그래서 감사하다"고 전했다.

한혜진은 지난 20년의 모델 생활을 돌아보며 가장 영광스러운 순간이 처음 모델이 되려고 시도했을 때와 이 화보를 찍은 '오늘'이라고 답했다. 한혜진은 "하루에도 수십 번씩 때려치우고 싶었던 순간들이 있다. '나 왜 이 일을 하고 있지? 시간을 되돌릴 수 있다면 절대 모델 일은 하지 않을 거야'라고 생각했던 적도 많았다"면서도 다시 태어나도 모델을 하겠냐는 물음에는 "무조건 한다"라고 답했다.
한혜진 /사진=하버스 바자

한혜진 /사진=하버스 바자

김수영 한경닷컴 기자 swimmingk@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