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태유나 기자]
방송인 서장훈./사진=텐아시아DB

방송인 서장훈./사진=텐아시아DB

방송인 서장훈./사진=텐아시아DB

‘밥친구’에 출연하는 방송인 서장훈이 “혼밥을 좋아한다”고 밝혔다.

9일 오전 서울 상암동 DDMC에서 스카이드라마 새 예능 ‘밥친구’ 제작발표회가 열렸다. ‘밥친구’는 수십, 수백 만 명의 팔로워들을 사로잡은 SNS 푸드 인플루언서들을 만나 이들이 직접 만든 요리를 맛보고 배우는 집밥 예능 프로그램이다. 배우 한고은, 방송인 서장훈, 이상민, 셰프 강레오가 MC로 나선다.

서장훈은 미식가로 알려진 만큼 깐깐한 입맛의 소유자다. 그는 “SNS를 전혀 보지 않기에 더욱 냉철하고 솔직하게 평가할 수 있다”고 자신했다. 가장 맛있었던 집밥을 물어보자 서장훈은 “최근 개그맨 정종철 씨 집에 찾아갔다. 연예인으로 찾아간 게 아니라 ‘옥주부’라는 SNS 스타로 방문한 거다. 지금까지 먹은 음식 중 가장 놀라웠다”고 밝혔다.

서장훈은 “푸드 인플루언서들의 음식은 볼 수만 있을 뿐 직접 맛볼 수는 없다. 그 궁금증을 우리가 해결해 줄 수 있을 거라 생각한다”며 “이들이 SNS로 유명해지기까지의 과정과 살아온 이야기, 음식에 관한 정보들도 공개된다. 볼거리가 많은 프로그램”이라고 강조했다.

밥친구가 있냐는 질문에 서장훈은 “없다. 혼밥을 좋아한다”고 단호하게 말했다. 이어 “코풀고, 소리내고, 기본적인 식사 예절이 없는 사람하고는 같이 밥을 먹지 않는다. 음식 맛도 못 느끼겠다”고 밝혔다.

‘밥친구’는 오는 22일 첫 방송을 시작으로 매주 토요일 오후 7시 50분 TV조선과 스카이드라마 채널에서 동시 방송된다.

태유나 기자 youyou@tenasia.co.kr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