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풀 뜯어먹는 소리 3' 서인영 "왜 왔냐구요? 일하러 왔다" 화답
'풀 뜯어먹는 소리 3' 박명수·서인영. /사진=tvN '풀 뜯어먹는 소리 3' 방송 화면 캡처

'풀 뜯어먹는 소리 3' 박명수·서인영. /사진=tvN '풀 뜯어먹는 소리 3' 방송 화면 캡처

서인영이 욕설 논란 이후 오랜만에 방송에 출연했다.

서인영은 17일 오후 방송된 tvN 예능 프로그램 '풀 뜯어먹는 소리 3 - 대농원정대'에서 몰래 온 손님으로 나타났다.

이날 서인영은 제주도 숙소에 "오빠~"를 외치며 들어왔다. 서인영을 발견한 멤버들은 "왜 왔어?", "촬영장 잘못 찾아온 거 아니냐"라고 놀라 물었다.

이에 서인영은 "왜 왔냐고요? 일하러 왔다"며 답했다.

박명수는 "인영이 내가 불렀다"며 "새롭게 한 번 시작해 보라고. 과거 청산하고. 얘도 쉴만큼 쉬었지 않냐"고 말해 웃음을 안겼다.

앞서 서인영은 과거 스태프에게 욕설을 한 것이 알려지며 논란이 일었다.

이소은 한경닷컴 기자 luckysso@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