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태유나 기자]
‘런닝맨’ 스틸./사진제공=SBS

‘런닝맨’ 스틸./사진제공=SBS

‘런닝맨’ 스틸./사진제공=SBS

오는 16일 방송되는 SBS ‘런닝맨’에서는 아기 얼굴이 된 멤버들의 모습이 공개된다.

이날 멤버들은 서로의 근황을 주고받던 중 유재석의 아기 어플 사진을 보게 된다. 하하는 “재석이형 아기 얼굴 사진이 어머님과 똑같이 생겼다”라고 밝혀 폭소를 자아낸다. 이어 별의 SNS에 올라온 하하의 아기 어플 사진도 공개되자 다른 멤버들도 덩달아 아기 얼굴 만들기에 도전한다.

멤버들은 아기 얼굴로 변한 서로의 얼굴을 보며 웃음을 감추지 못한다. 지석진과 김종국의 아기 얼굴 평가는 극과 극으로 나뉜다. 대부분의 멤버가 묘하게 현재 얼굴이 있으면서도 천진난만한 아이의 얼굴을 자랑하는 것과 달리 지석진은 아기 얼굴 어플로도 어려지지 않아 “석진이 형 아기 얼굴은 여전히 늙었다”는 굴욕을 당한다. 김종국의 아기 얼굴 사진은 “아기인데도 싸움 잘할 것 같다”는 의견들로 웃음을 자아낸다. 멤버들은 송지효의 아기 얼굴 사진에는 “외국 미녀 같다”고 칭찬한다.

치명적 귀여움을 뽐낸 멤버들의 아기 얼굴 사진은 이날 오후 5시 방송되는 ‘런닝맨’에서 확인할 수 있다.

태유나 기자 youyou@tenasia.co.kr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