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우빈 기자]
사진제공=KBS2 ‘유희열의 스케치북’

사진제공=KBS2 ‘유희열의 스케치북’

사진제공=KBS2 ‘유희열의 스케치북’

KBS2 ‘유희열의 스케치북’이 코인 노래방 특집을 방송한다.

14일 방송되는 ‘유희열의 스케치북’에서는 노래방 차트를 점령한 가수들이 출연한다.

동전 하나, 노래 하나라는 타이틀을 내건 코인노래방 특집은 전문 기관의 조사를 거쳐 2015년부터 2019년까지 최근 5년간 코인노래방에서 가장 많은 사랑을 받은 애창곡 Top 20의 주인공들을 만나보는 시간으로 꾸며졌다.

가수 윤종신, 임창정, 김태우 등 많은 남성들의 노래방 애창곡 스테디셀러부터 뱅크, 소찬휘 등 옛 추억을 떠올리게 하는 노래방 불사조들, 트로트 계의 아이돌이자 주부들의 방탄소년단로 불리고 있는 진성, 떠오르는 노래방 애창곡 샛별들 벤, 폴킴, 정승환이 출연한다. 또 모두를 깜짝 놀라게 만든 원곡 스틸러 뮤지와 ‘소울 커버 장인’이라 불리는 그렉 프리스터 등이 출연해 눈과 귀를 사로잡는 다양한 무대로 레전드 특집을 만들 전 탄망이다.

또한 원곡 가수들이 직접 전하는 ‘내 노래 잘 부르는 방법’을 통해 각종 노래방 꿀팁들도 전해질 예정이다.

코인노래방 특집의 포인트 중 하나는 어디에서도 보지 못한 초대형 500원 짜리 동전과 노래방 반주기, 리모콘, 탬버린, 미러볼 등 실제 코인 노래방을 그대로 옮겨온 듯 높은 싱크로율을 자랑하는 특별 세트, 한 곡도 빼놓지 않고 떼창을 불러일으키는 선곡들로 녹화장 전체가 마치 초대형 노래방에 온 듯한 착각을 불러일으키게 했다.

우빈 기자 bin0604@tenasia.co.kr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