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태유나 기자]
‘팔아야 귀국 in 베트남’ 스틸./사진제공=채널A

‘팔아야 귀국 in 베트남’ 스틸./사진제공=채널A

‘팔아야 귀국 in 베트남’ 스틸./사진제공=채널A

채널A ‘팔아야 귀국 in 베트남’에서 추성훈이 예상치 못한 레깅스 패션룩을 선보인다.

오는 15일 방송되는 ‘팔아야 귀국 in 베트남’에서 추성훈은 과감한 레깅스 핏을 선보여 멤버들은 물론 주변의 이목을 집중시킨다. 탄탄한 근육질 몸매가 거침 없이 드러나는 레깅스를 입고 출근길에 나선 추성훈을 본 신봉선과 허영지는 놀라서 연신 입을 다물지 못한다.

신봉선이 “깜빡 하고 바지 안 입고 나온 거 아니냐”며 뼈 있는 농담을 던지자 추성훈은 “이 옷이 뭐가 어떠냐”며 각선미를 당당하게 뽐내 주변을 놀라게 한다.

이어 장을 보기 위해 호찌민 한인마트에 방문한 추성훈은 레깅스 허리춤에서 주섬주섬 돈을 꺼내 계산하고, 멤버들에게 레깅스 로우킥을 보여주며 웃음을 유발한다.

추성훈은 레깅스 패션에 대해 “입어 보세요. 얼마나 편한지 직접 입으면 그 느낌을 알 것”이라며 ‘레깅스 전도사’로 나서 현장을 웃음바다로 만든다.

베트남 호찌민에서 선보인 건강미 가득한 추성훈의 터질듯한 레깅스 패션은 이날 오후 5시 50분 방송되는 ‘팔아야 귀국 in 베트남’에서 공개된다.

태유나 기자 youyou@tenasia.co.kr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