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김지원 기자]
영화 ‘스파이더맨: 파 프롬 홈’ 포스터. /사진제공=소니 픽쳐스

영화 ‘스파이더맨: 파 프롬 홈’ 포스터. /사진제공=소니 픽쳐스

영화 ‘스파이더맨: 파 프롬 홈’ 포스터. /사진제공=소니 픽쳐스

스파이더맨이 야구장에 시구자로 등장한다. 오는 15일 오후 5시 서울 고척스카이돔에서 열리는 키움 히어로즈와 한화 이글스의 경기의 이벤트에서다.

영화 ‘스파이더맨: 파 프롬 홈’의 주역인 스파이더맨은 거미줄이 아니라 야구공을 잡은 색다른 모습은 물론 무더위를 날릴 시원한 시구를 선보이며 야구 팬들과 즐거운 시간을 보낼 예정이다. 야구 관중들과 함께하는 특별한 포토월 이벤트도 진행된다. 지난 11일 남산과 북촌 등 서울 랜드마크에 모습을 드러내며 유쾌한 웃음을 선사한 스파이더맨은 오는 15일 오후 3시 30분부터 약 20분간 경기장 실내에 설치된 포토월에서 관중들과 사진 촬영을 진행하는 팬 서비스 시간을 마련했다. 또한 경기 중 ‘스파이더맨: 파 프롬 홈’의 예매권 증정 이벤트를 진행하는 등 야구 팬들과 즐거운 시간을 나누며 경기장의 뜨거운 열기를 더할 예정이다.

‘스파이더맨: 파 프롬 홈’은 ‘엔드게임’ 이후 변화된 일상에서 벗어나 학교 친구들과 유럽 여행을 떠난 스파이더맨 피터 파커(톰 홀랜드)가 정체불명의 조력자 미스테리오(제이크 질렌할)와 세상을 위협하는 새로운 빌런들을 만나면서 벌어지는 이야기를 그린 마블 액션 블록버스터다. 오는 7월 2일 미국과 한국에서 동시 개봉한다.

김지원 기자 bella@tenasia.co.kr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