션 "기부액 실제로는 53억원"
션, 기부 비결에 "정말 열심히 살면 돼"
션 "실제 기부액은 53억원"

션 "실제 기부액은 53억원"

지누션의 션(본명 노승환)이 자신의 기부액을 밝혔다.

14일 오후 방송된 KBS 2TV '연예가중계'의 본격 심리 밀당 인터뷰 '베테랑'에서는 션이 출연했다.

이날 유민상은 "션을 모르는 사람들은 사회복지사인 줄 안다"라고 물어 웃음을 자아냈다.

나아가 유민상은 "지금까지 기부한 금액이 45억이라고"라고 물었고, 이를 들은 션은 "45억이 아닌 53억이다"라고 말해 모두를 놀라게 했다.

아울러 션은 기부의 비결로 "정말 열심히 살면 된다"고 설명했다.

더불어 션은 기부와 힙합의 연관 관계를 "유명한 힙합 뮤지션이 정말 어려운 상황에서 나온다. 가장 힘합다운 삶을 살고 있다는 생각이 든다"고 말했다.

또 션은 몸관리의 이유로 "저희 아내에게 가장 멋진 모습으로 보이고 싶어서"라고 말해 주변에 부러움을 안겼다.

김정호 한경닷컴 기자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