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김수경 기자]
가수 김나영. / 제공=네버랜드스토리엔터테인먼트

가수 김나영. / 제공=네버랜드스토리엔터테인먼트

가수 김나영. / 제공=네버랜드스토리엔터테인먼트

지니뮤직이 14일 6월 2주차 주간 차트의 1·2·3위를 가수 김나영, 임재현, 앤 마리가 차지했다고 발표했다.

지니뮤직은 “가요와 팝송이 함께 차트 최정상에서 사랑받고 있다”며 “김나영의 ‘솔직하게 말해서 나’가 지니 6월 2주차(6월6일~12일) 주간 차트 1위에 올랐다”고 밝혔다.

‘솔직하게 말해서 나’는 3일간 일간차트 1위에 오르기도 했다.

2위는 임재현의 ‘사랑에 연습이 있었다면’이 차지했다. 이 노래는 일간차트 1위를 2일간 차지했다.

3위는 앤 마리가 부른 팝송 ‘2002’가 올랐다.

지니뮤직은 “차주 인기 변동세에 관심이 쏠리고 있다”고 덧붙였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