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현석 대표 프로듀서에 이어 동생 양민석 YG엔터테인먼트 대표이사도 사임했다.

양 대표이사는 14일 임직원들에게 보낸 이메일에서 "숙고 후에 오랫동안 유지해왔던 YG엔터테인먼트 대표이사직을 사임하기로 결심했다"고 밝혔다.

그는 "양현석 총괄님께서 모든 직책을 내려놓겠다고 한 결정이 오해 없이 전달되기 위해서는 제 입장 정리가 필요하다고 생각했다"며 사임 배경을 설명했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