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빠네 라디오' 유노윤호, 65kg 체중 고백
유노윤호 16년 만 솔로 활동
유노윤호 65kg /사진=변성현 기자

유노윤호 65kg /사진=변성현 기자

유노윤호가 솔로 준비로 65kg까지 체중이 감량했다고 말했다.

13일 방송된 SBS 러브FM '김상혁 딘딘의 오빠네 라디오'에는 동방신기 유노윤호가 게스트로 출연해 팬들의 관심을 집중시켰다.

이날 유노윤호는 16년 만의 솔로 활동에 대한 질문에 "그 전에도 솔로를 내자는 제의가 있었다. 하지만 제 성격상 준비가 됐을 때 내는 게 진정성이 있다고 생각해서 오래 걸렸다"고 밝혔다.
더불어 유노윤호는 "솔로 준비로 살이 많이 빠졌다. 그래서 65kg까지 나갔었다"고 말해 놀라움을 자아냈다.

또 DJ 딘딘이 "열정남 유노윤호도 힘든 게 있을 거 같다. 하기 싫어하는 것은 없냐"고 묻자 유노윤호는 "잠자고 일어날 때 힘들어 한다. 방송에도 나왔지만 그래서 음악을 틀고 춤을 춘다. 그래야 하루를 재밌게 보낼 수 있을 예감이 든다"고 설명했다.

한편 유노윤호는 지난 12일 데뷔 첫 솔로 앨범 'True Colors'(트루 컬러스)를 발매했다.

장지민 한경닷컴 기자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