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소미, 오늘(13일) 솔로 데뷔
전소미, 솔로 데뷔 앨범 '벌스데이' 공개
전소미 "YG 상황? 흔들리지 않고 준비"
전소미 솔로 데뷔 /사진=변성현 기자

전소미 솔로 데뷔 /사진=변성현 기자

그룹 아이오아이 출신 전소미가 YG엔터테인먼트의 상황과는 별개로 솔로 데뷔 준비에 전념했다고 밝혔다.

13일 서울 마포구 신한카드 판스퀘어에서 전소미의 첫 번째 솔로 싱글 '벌스데이(BIRTHDAY)' 발매 기념 쇼케이스가 개최됐다.

2016년 Mnet '프로듀스 101 시즌1'에 출연해 프로젝트 그룹 아이오아이로 활동한 전소미는 지난해 JYP엔터테인먼트를 떠나 YG 산하 레이블 더블랙레이블로 소속사를 옮겼다.

아이오아이의 다른 멤버들이 기존의 팀으로 복귀하거나 솔로로 데뷔하며 활동을 펼치고 있는 와중에 전소미는 소속사 이적 등을 변화를 겪으며 약 3년의 공백이 생겼다.

긴 기다림 만큼이나 전소미의 솔로 데뷔를 응원하고 기대하는 목소리도 높지만 현재 YG가 소속 아티스트들의 잇단 잡음으로 위기에 직면한 바, 자연스레 우려도 따르고 있다.

이와 관련해 전소미는 "나는 이 솔로 데뷔라는 자체가 굉장히 오랜 시간 기다려왔고, 준비해 온 시간이었다. 그래서 흔들리지 않고 나대로 오늘을 위해 열심히 준비했다"라고 밝혔다.

그러면서 "예전에는 아이오아이라는 걸그룹을 해서 멤버별로 파트를 나눠 불렀다. 그러나 지금은 솔로로 혼자 한 곡을 다 부르기 때문에 작사, 작곡에도 참여하며 아티스트다운 면모를 보여드리려고 노력했다"고 말했다.

전소미의 첫 번째 솔로 싱글 '벌스데이'는 이날 오후 6시에 공개된다.

김수영 한경닷컴 기자 swimmingk@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