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태유나 기자]
‘연애의 맛 시즌2’ 스틸./사진제공=TV조

‘연애의 맛 시즌2’ 스틸./사진제공=TV조

‘연애의 맛 시즌2’ 스틸./사진제공=TV조

TV조선 연애 리얼리티 프로그램 ‘연애의 맛 시즌2’에서 고주원이 김보미와 제주도에서 비밀 데이트를 즐긴 현장이 포착됐다.

13일 방송되는 ‘연애의 맛 시즌2’ 4회에서는 고주원·김보미의 제주도 데이트 현장을 검거하러 급하게 제주도로 날아간 제작진의 모습이 담긴다.

지난 3일 고주원과 김보미의 제주도 밀회 현장이 담긴 영상이 SNS에 올라왔다. 이들은 심야 영화 관람부터 출근길 배웅까지 달달한 현실 연애 커플의 모습이었고, 이를 발견한 시민들이 영상을 찍어 올리며 대대적으로 공개됐다.

이들의 비밀 데이트 사실을 전혀 몰랐던 제작진은 두 사람의 데이트 현장을 검거하기 위해 전광석화처럼 제주도로 날아갔다. 제작진의 발 빠른 대처에 스튜디오에서는 “‘연애의 맛’ 제작진의 기동성 하나는 갑!”이라며 감탄을 쏟아냈다. 제작진은 몰래 데이트에 나선 고주원·김보미의 비밀 데이트의 현장을 잡아낼 수 있을 것인지 주목된다.

또한 고주원은 본의 아니게 제주 할머니에게 진심을 고백한다. 우연히 갯벌에서 일하고 있던 애월읍 할머니를 만난 고주원은 “애인과 함께 텔레비전에 나오는 것을 봤다”는 할머니의 말에 당황한다. 이내 할머니는 고주원에게 그가 진짜 애인인지 아닌지를 질문한다. 과연 고주원의 답변은 무엇일지 궁금증을 높인다.

제작진은 “제작진에게도 말하지 않고 고주원이 김보미와 제주도에서 비밀 데이트를 펼쳤다”며 “천천히 느리지만 그들만의 속도로 연애를 하겠다는 고주원의 진심은 어떤 것일지 본 방송을 기대해 달라”고 말했다.

‘연애의 맛’ 시즌2 4회는 이날 오후11시 방송된다.

태유나 기자 youyou@tenasia.co.kr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