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서진, 집사부일체서 일본 아오모리 투어
배우 이서진과 비투비 육성재/사진-SBS

배우 이서진과 비투비 육성재/사진-SBS

배우 이서진이 '집사부일체'에서 특별히 그룹 비투비 육성재를 챙긴 이유가 공개됐다.

지난 2일 오후 방송된 SBS 예능 프로그램 '집사부일체'에서는 이서진과 함께하는 일본 아오모리 투어가 그려졌다.

방송에서 이서진은 유독 육성재를 챙겨 눈길을 끌었다. 그는 옆에서 육성재를 쓰다듬어 주는 등의 행동을 했다.

이와 관련해 이서진은 "상윤이도 그렇고, 세형이도 그렇고 원래 직업들이 다 있잖아"라고 말해하며 육성재에게 더 따뜻하게 대한 이유를 밝혔다.

이를 들은 육성재가 "저도 원래 직업이 있는데요?"라고 발끈하자 이서진은 멋쩍은 듯 미소를 지어 주변을 폭소케했다.

육성재는 자신이 아이돌 그룹 비투비 소속이라고 말했다.

비투비라고 되새기던 이서진은 "내가 아는 마지막 아이돌은 소녀시대, 브라운아이드걸스 나올 때"라고 말해 웃음을 더했다.

김정호 한경닷컴 기자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