송가인 해명 "홍자 짓밟으려 한 것 아니야"
'비디오스타' 홍자X송가인 '미스트롯' 후일담 전해
송가인 해명 / 사진 MBC 에브리원

송가인 해명 / 사진 MBC 에브리원

'비디오스타'에 출연한 송가인과 홍자가 '미스트롯'의 비하인드 스토리를 전한다.

오는 4일 오후 방송되는 MBC에브리원 예능프로그램 '비디오스타'는 지난주에 이어 ‘미스트롯 TOP5 특집’ 2탄으로 꾸며진다.

이날 방송에서는 송가인과 홍자가 TV조선 트로트 오디션 프로그램 '미스트롯' 출연 당시 1:1 데스 매치로 갈등을 겪었던 비하인드를 공개할 예정이다.

'미스트롯'의 1:1 데스 매치에서 송가인은 홍자를 지목한 바 있다. 그 이후 두 사람이 서먹서먹해졌던 일화가 최근 진행된 녹화에서 공개됐다. 결국 두 사람은 데스 매치 이후 서로 자주 주고받던 연락까지 끊겼었다고.

홍자는 "가인이가 날 지목했을 때 꿈인 줄 알았다. 배신감에 충격이 이틀이나 갔다"고 당시의 심정을 그대로 털어놨고 송가인은 "언니를 짓밟으려고 한 것은 아니다"라고 해명했지만 스튜디오에는 냉랭하고 어색한 기류가 흘렀다.

결국 MC 박나래가 화해의 자리를 마련했다. 두 사람은 마주보고 서서 속마음까지 모두 털어놓으며 화해를 해 눈길을 끌 예정이다.

한편, '미스트롯' 특집 2탄으로 꾸며진 이날 방송에는 트로트의 전설 김연자가 등장해 '미스트롯' 톱5 완전체와 컬래버를 선보인다.

장지민 한경닷컴 기자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