엑소/사진=한경DB

엑소/사진=한경DB

엑소가 한여름 콘서트를 예고했다.

SM엔터테인먼트는 30일 "엑소가 오는 7월 19일부터 21일, 26일부터 28일까지 6일 동안 서울 올림픽공원 KSPO DOME(구 체조경기장)에서 6회에 걸쳐 단독 콘서트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이어 "풍성한 음악과 파워풀한 퍼포먼스가 어우러진 초특급 무대를 만날 수 있어 팬들의 뜨거운 반응이 기대된다"고 전했다.

엑소는 특유의 스펙터클한 대서사시를 담은 콘셉트와 화려한 연출, 완성도 높은 무대로 연이은 호평을 받아온 만큼, 이번 공연 역시 폭발적인 관심을 얻을 것으로 보인다.

이번 콘서트에서 엑소는 작년 11월 발표한 정규 5집 ‘DON’T MESS UP MY TEMPO’(돈트 메스 업 마이 템포)와 12월 발매한 정규 5집 리패키지 ‘LOVE SHOT’(러브 샷)의 수록곡들을 비롯해 다채로운 매력이 돋보이는 스테이지를 선사, 관객들을 매료시킬 전망이다.

더불어 이번 콘서트의 티켓 예매는 인터넷 예매 사이트 예스24를 통해 진행되며, 6월 4일 오후 8시에는 팬클럽 선예매가, 11일 오후 8시에는 일반 예매가 오픈되어 팬들의 높은 관심이 예상된다.

다만 디오는 7월 1일 군입대로 이번 콘서트에는 참석하지 않는다.

디오는 지난 5월 7일 시우민의 입대로 엑소 멤버들의 군복무가 시작된 만큼, 국방의 의무를 빠른 시일 내에 이행하고 싶다는 의사를 밝혀, 멤버 및 회사와 충분한 논의 끝에 입대를 지원하게 됐다. 7월 1일로 입대일을 통지 받아 현역으로 근무를 예고했다.

김소연 한경닷컴 기자 sue123@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