원어스, '태양이 떨어진다' 오늘(29일) 공개
원어스, 매혹적 퍼포먼스 선보인다
노래+퍼포먼스+비주얼 다 되는 '멀티돌' 예고
원어스 '태양이 떨어진다' /사진=RBW 제공

원어스 '태양이 떨어진다' /사진=RBW 제공

그룹 원어스(ONEUS)의 컴백이 임박했다.

원어스는 29일 오후 6시 각종 음원사이트를 통해 두 번째 미니앨범 '레이즈 어스(RAISE US)'의 타이틀곡 '태양이 떨어진다(Twilight)'를 발표한다.

이번 앨범은 프랑스 속담 '개와 늑대의 시간'에서 모티브를 가져와 해 질 무렵의 노을빛과 태양이 떠오르는 새벽빛을 주제로 대조되는 이중성을 강조했다. 타이틀곡 '태양이 떨어진다'는 그중에서도 핵심 키워드인 시간을 가장 뚜렷하게 표현한 곡이다.

국내 최고 히트메이커인 김도훈 프로듀서가 작사 및 작곡에 참여했으며 섬세하고도 강렬한 사운드와 함께 떨어지는 태양을 헤어지는 연인에 비유한 가사가 인상적이다.

안무에는 세계적 안무가 키오니 마드리드(Keone Madrid)가 참여해 원어스만의 퍼포먼스를 더욱 극대화했다. 쉴 새 없이 변주되는 리듬 속 다이나믹한 그루브가 매혹적인 매력을 선사할 예정이다.

또 이탈리아 밀라노에서 올로케이션 촬영한 뮤직비디오도 기대 포인트 중 하나다. 쟈니브로스 홍원기 감독이 메가폰을 잡아 이탈리아의 아름다운 풍경을 배경으로 마치 한 편의 영화를 연상케 하는 감각적인 영상미를 표현했다.

'레이즈 어스'에는 '태양이 떨어진다'를 비롯해 세련되고 감각적인 멜로디의 '인트로 : 타임(Intro : Time)', 2018년 RBW BOYZ '데뷔하겠습니다' 프로젝트를 통해 공개돼 많은 사랑을 받았던 뭄바톤 장르의 '잉글리쉬 걸(English Girl)', 휘파람 테마와 신스 사운드가 인상적인 팝 댄스곡 '개와 늑대의 시간(BingBing)', 밤이 오지 않는 백야의 세상을 아련한 피아노 선율과 원어스만의 실키한 음색으로 녹여낸 '백야(White Night)', 현재를 즐기자는 희망적인 메시지를 담은 일렉트로닉 하우스 장르의 '나우(Now)'까지 총 6트랙이 수록됐다.

신보에는 데뷔 앨범 '라이트 어스(LIGHT US)'에 이어 멤버 레이븐과 이도가 전곡 작사진에 이름을 올려 눈길을 끈다. 특히 이도는 '백야'에 작곡가로도 참여한 것으로 알려져 기대감을 높인다.

김수영 한경닷컴 기자 swimmingk@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