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유청희 기자]
MBC 에브리원 ‘비디오스타’/사진제공=MBC 에브리원

MBC 에브리원 ‘비디오스타’/사진제공=MBC 에브리원

MBC 에브리원 ‘비디오스타’/사진제공=MBC 에브리원

MBC 에브리원 ‘비디오스타’에서 배우 신승환이 조인성과의 깊은 우정을 자랑한다.

21일 방송되는 ‘비디오스타’는 ‘캐아일체 심(心)스틸러’ 편으로 꾸려진다. 연기인지 현실인지, 캐릭터와 한 몸처럼 살고 있는 황보라, 찬성, 이유준, 정이랑, 신승환 다섯 명이 울고 웃는 토크를 선보인다.

최근 녹화에서 신승환은 자신의 절친이라고 밝힌 조인성과 깜짝 전화연결에 성공했다. 조인성은 전화연결에서 “승환이 형 요즘 애 키우느라, 작품 활동 하느라 정신없는데 항상 건강하고, 지금도 잘하고 있으니 앞으로 더 멋진 모습 기대할게요”라고 말해 신승환을 감독하게 했다.

‘비디오스타’는 21일 오후 8시 30분에 방송된다.

유청희 기자 chungvsky@tenasia.co.kr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