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김수경 기자]
그룹 트레이./ 사진제공=바나나컬쳐엔터테인먼트

그룹 트레이./ 사진제공=바나나컬쳐엔터테인먼트

그룹 트레이./ 사진제공=바나나컬쳐엔터테인먼트

3인조 그룹 트레이(TREI)가 지난 17일 일본 마쿠하리 멧세에서 개최된 KCON 2019 JAPAN에 참가했다.

이는 트레이의 데뷔 후 첫 해외 라이브 공연이었다. 트레이는 이날 데뷔 앨범 ‘BORN; 本’의 타이틀곡 ‘멀어져(Gravity)’를 포함해 수록곡 ‘아가씨’‘안아줘’‘어질해’‘너의밤’ 등 5곡을 열창했다.

공연이 끝난 후엔 트레이를 찾은 다수의 일본 팬들을 대상으로 하이 터치회를 했다.

지난 2월에 데뷔한 트레이는 리더 이재준, 메인 보컬 김준태, 랩과 프로듀싱을 맡고 있는 채창현으로 구성된 그룹이다.

현재 2집 앨범을 위해 컴백 준비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동시에 일본 활동도 이어갈 예정이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