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세미 / 사진 = 온라인 커뮤니티

이세미 / 사진 = 온라인 커뮤니티

이세미의 러브 스토리가 알려지면서 관심을 모으고 있다.

18일 이세미는 과거 한 방송에서 "2010년부터 LPG 활동을 했는데, 365일 중에 하루나 이틀 정만 쉴 정도로 새벽에 일어나서 지방 행사를 다니곤 했다"며 "4년간 활동하다가 남편을 만나게 된 것"이라고 말했다.

이어 그는 "남편이 일을 안 하니까 생계유지를 해야 했고, 돈을 벌 사람은 나뿐이었다. 당시 남편은 무직이었고, (쇼호스트로) 취직한 건 나밖에 없었다"고 가장 역할을 해야했던 당시 상황을 설명했다.

그러면서 이세미는 "인성이나 사람들을 대하는 태도, 자신에게 주어진 인들을 해나가는 책임감을 봤다"라며 민우혁과 결혼을 결심하게 된 까닭을 말했다. 또 이세미는 "분명 나중에 큰 사람이 될 것 같았다. 지금은 때가 아니라고 생각했다"며 남편에 대한 사랑을 과시했다.

한편, 민우혁과 이세미 부부는 2012년 결혼해 슬하에 아들 하나를 두고 있다.

정수연 한경닷컴 기자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