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TS, 'Ma-City' 속 5.18 언급 가사 눈길
방탄소년단 / 사진 = 한경DB

방탄소년단 / 사진 = 한경DB

5·18 39주년을 맞아 글로벌 아이돌 그룹 방탄소년단(BTS)이 과거 발표했던 '마 시티'(Ma City)의 5·18 광주민주화운동 가사가 새삼 눈길을 끌고 있다.

이 노랫말에 호기심을 갖고 의미를 해석하기 위해 '광주 민주화운동'을 역사적으로 공부하는 외국인 아미(ARMY·방탄소년단 팬클럽)도 늘고 있어 의미가 큰 것.

지난 2015년 발매된 방탄소년단의 앨범 '화양연화 pt.2'에 수록된 '마 시티' 는 광주 출신 멤버인 제이홉 등 멤버 3명이 직접 작사한 곡으로, 멤버 각자가 자란 도시를 주제로 담았다.

제이홉은 이 노래에서 “나 전라남도 광주 베이비(baby)” “날 볼라면 시간은 7시 모여 집합 모두 다 눌러라 062-518”이라고 랩을 한다.
사진=연합

사진=연합

팬들은 062는 광주의 지역 번호, 518은 광주 민주화운동을 가리키는 의미라고 입을 모았다.

또한 '7시 모여 집합'이라는 가사는 극우 성향 사이트인 '일간베스트(일베)'를 저격하기 위한 것으로 해석된다. 일베는 광주를 비하하기 위한 표현으로 '7시'를 활용했는데, 이는 광주의 지도상 위치가 7시 방향이라는 이유에서 비롯됐다.

이후 한 아미는 2016년 자신의 블로그에 영어로 이 노래 가사를 번역하면서 내용을 설명했고 “일베는 5·18민주화운동이 북한군과의 공모로 일어난 일이라고 주장하지만 근거를 보여주는 건 거부하고 있다. 그런데도 그들은 광주를 ‘7시’라고 부르며 5·18이 북한과 관련이 있음을 시사하고 있다”고 전했다.

이 같은 사실이 알려지자 일부 외국 팬은 광주의 묘역을 참배하기도 했다. 베트남과 우크라이나 팬들은 방탄소년단 공연을 관람하기 위해 광주를 찾았다가 국립 5.18 민주묘역을 찾아 헌화하고 분향해 눈길을 끌었다.

한편, 방탄소년단은 지난 4월 '2019 광주 세계수영선수권대회'의 성공적 개최를 기원하기 위해 열린 '슈퍼콘서트'에 참석했다.

이 자리에서 대표곡 '작은 것들을 위한 시', 'DNA', 'Make it Righe', 'IDOL' 등 4곳을 잇따라 부르며 큰 호응을 얻었다.

정수연 한경닷컴 기자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