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시 /사진=도로시 컴퍼니 제공

로시 /사진=도로시 컴퍼니 제공

가수 로시(Rothy)가 컬러풀한 매력을 선사한다.

로시는 17일 0시 공식 SNS를 통해 두 번째 미니앨범 '컬러 오브 로시(Color of Rothy)'의 첫 번째 콘셉트 포토를 공개했다.

공개된 사진에는 헤드폰을 쓴 채 카메라를 바라보고 있는 로시의 모습이 담겨있다. 옐로우, 민트, 핑크, 그린, 블랙 등의 다양한 색깔이 로시 특유의 러블리한 매력을 배가하고 있다.

또 다른 사진 속 로시는 이상한 나라의 앨리스를 연상케 하는 의상 스타일로 상큼발랄한 매력을 더하며 새 앨범 콘셉트에 대한 궁금증을 높였다.

이처럼 로시는 성숙한 이미지를 선보였던 데뷔 초기와는 달리 도도하면서도 상큼한 이미지로 변신을 시도, 다양한 콘셉트를 찰떡같이 소화했다.
로시 /사진=도로시컴퍼니 제공

로시 /사진=도로시컴퍼니 제공

로시는 오는 27일 새 앨범 '컬러 오브 로시'를 발표한다. 지난 1월 발표한 디지털 싱글 '다 핀 꽃' 이후 4개월 만에 발표하는 앨범으로 타이틀에 걸맞게 로시만의 다채로운 색깔이 가득 담긴 음악 세계를 보여줄 예정이다.

특히 '컬러 오브 로시'는 온라인은 물론 오프라인에서도 만날 수 있어 기대를 모으고 있다. 로시의 앨범이 오프라인에 발매되는 것은 이번이 처음인 만큼 벌써부터 팬들의 소장 욕구를 자극하고 있다.

지난 2017년 11월 데뷔 싱글 '스타즈(Stars)'를 선보이며 가요계에 등장한 로시는 '술래', '버닝', '다 핀 꽃' 등을 통해 꿈과 자아를 찾아가는 소녀의 성장스토리를 노래해 공감을 자아냈다.

최근에는 드라마 '김비서가 왜 그럴까', '리플리', '뷰티 인사이드', '로맨스는 별책부록' OST에 가창자로 참여하기도 했다.

김수영 한경닷컴 기자 swimmingk@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