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김수경 기자]
소유·오반, 듀엣곡 ‘비가 오잖아’ 재킷. / 제공=스타쉽엔터테인먼트

소유·오반, 듀엣곡 ‘비가 오잖아’ 재킷. / 제공=스타쉽엔터테인먼트

소유·오반, 듀엣곡 ‘비가 오잖아’ 재킷. / 제공=스타쉽엔터테인먼트

가수 오반(OVAN)이 데뷔 후 처음으로 차트 1위를 한 것에 대해 “과분한 사랑을 주시는 것에 너무 감사하다”고 17일 밝혔다.

오반과 소유는 지난 16일 디지털 싱글 ‘비가 오잖아’를 발표했다. ‘비가 오잖아’는 공개 직후 각종 음원차트 1위 및 상위권에 들었다. 이는 오반의 데뷔 후 첫 차트 1위이기도 했다.

오반은 “차트를 신경 쓰거나 목표로 삼고 음악을 한 적은 없지만 이런 과분한 사랑을 주시는 것에 믿기지 않는다. 앞으로도 늘 좋은 음악을 만드는 것만 신경 쓰고 더 좋은 음악들을 준비하겠다”라고 덧붙였다.

‘비가 오잖아’는 17일 오전 8시 기준으로는 소리바다 1위를 비롯해 벅스와 네이버 뮤직 2위, 엠넷 3위, 지니 뮤직 4위, 멜론 5위에 올랐다.

오반(OVAN)과 소유는 ‘비가 오잖아’를 통해 활발한 음악 활동을 이어갈 예정이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