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태유나 기자]
‘백종원의 미스터리 키친’ 예고 스틸./사진제공=SBS

‘백종원의 미스터리 키친’ 예고 스틸./사진제공=SBS

‘백종원의 미스터리 키친’ 예고 스틸./사진제공=SBS

SBS ‘백종원의 미스터리 키친’에서 핑크 셰프와 레드 셰프가 1라운드 대결을 펼친다.

오는 18일 처음 방송되는 ‘백종원의 미스터리 키친’은 얼굴, 목소리, 직업을 알 수 없는 그림자 셰프들이 사방이 막힌 미스터리 키친에서 요리대결을 펼치는 요리 프로그램이다. 백종원, 김성주, 김희철이 MC로 출연해 프로그램에 활기를 더한다.

이날 1라운드 대결을 펼친 그림자 셰프는 레드셰프와 핑크셰프였다. 요리가 시작되자 백종원은 핑크셰프의 손만 보고 “설마 그분?” “대박이다”라며 특정인물을 유추해 궁금증을 유발했다.

대결 요리를 맛볼 미식단 5인은 중화요리 4대문파 유방녕 셰프, 한식 전문 이원일 셰프, 이탈리안 셰프 파브리치오 페라리, 파티시에 유민주, 맛칼럼니스트 박상현이다. 미식단은 핑크셰프의 중식풍 요리를 맛본 후 “이분은 전문가 중의 전문가” “정말 고수다. 감히 평을 할 수 있을까?” “여기 왜 나오셨지”라며 요리 실력에 감탄을 금치 못했다는 후문이다.

절대 고수에 맞서는 레드셰프 또한 참신한 메뉴 선정과 놀라운 맛으로 미식단에게 호평을 받았다. 눈을 사로잡는 충격적인 비주얼에 “SNS에 올릴만하다” “대박” 등 환호가 이어졌다.

궁극의 맛을 보여준 핑크셰프와 노력 끝에 탄생한 요리 실력으로 호평을 이끌어낸 레드셰프, 예측 불가능한 투표결과는 이날 오후 6시 30분에 방송되는 ‘백종원의 미스터리 키친’에서 확인할 수 있다.

태유나 기자 youyou@tenasia.co.kr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