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나래 아이유 블레이즈 헤어 시도, “머리는 미용실 가서 해야 해”

[연예팀] 박나래가 신식 헤어스타일에 도전한다.

17일 방송되는 MBC ‘나 혼자 산다’에서는 한 템포 쉬어가는 하루를 가진 박나래가 핵인싸 헤어스타일에 도전하며 안방극장을 찾아온다.

이날 방송에서 간만에 휴일을 맞은 박나래는 혼자만의 알찬 시간을 갖는다. 평소 다양한 스타일을 보여 온 박나래는 극심한 헤어 손상으로 인해 새로운 시도를 할 수 없는 상황을 토로, 그럼에도 불구하고 멈출 수 없는 뉴 스타일 정복 욕구를 드러내며 웃음을 불러 모은다.

또한 그동안 새로운 도전마다 명불허전 ‘금손’의 솜씨를 발휘하던 박나래가 타이틀이 무색할 정도로 서툰 모습을 보인다고 해 관심이 쏠린다. 인싸 머리인 트윙클 붙임머리의 셀프 스타일링을 하던 중 결국 “이래서 머리는 미용실을 가서 해야 한다”는 자성의 목소리를 내 웃음과 공감을 산다는 후문이다.

이어 그는 SS 트렌드로 꼽히는 네온 컬러들을 한 데 모아 아이유의 블레이즈 헤어를 시도, 아이유가 아닌 흡사 반딧불이를 연상케 하는 완성물(?)로 시청자들에게 배꼽 잡는 빅재미를 선사할 전망이다.

한편, 박나래의 좌충우돌을 만날 수 있는 MBC ‘나 혼자 산다’는 17일 오후 11시 10분 방송된다.(사진제공: MBC)

bnt뉴스 기사제보 star@bntnews.co.kr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