위너, 컴백과 동시에 음원차트 올킬
위너, '아예'로 여름 가요계 위너 등극
美 빌보드 "이별을 쾌활한 분위기로 표현"
위너 /사진=YG엔터테인먼트 제공

위너 /사진=YG엔터테인먼트 제공

그룹 위너가 신곡 '아예'로 음원차트 1위를 휩쓸었다.

위너의 새 미니앨범 '위(WE)'의 타이틀곡 '아예(AH YEAH)'는 16일 오전 8시 기준 멜론, 엠넷, 네이버, 올레, 벅스, 소리바다, 지니, 몽키3 등 8개 음원차트에서 1위를 차지했다.

이들은 국내 최대 음원 사이트 멜론에서 실시간 점유율 측정 최고치를 뜻하는 '지붕킥' 1회와 24시간 내 최고 순위 1위를 달성하며 뜨거운 인기몰이 중이다.

'아예'는 지난 15일 저녁 6시 발매 직후부터 주요 음원 사이트 실시간 차트 1위에 오르며 강력한 음원 파워를 자랑했다.

위너는 데뷔 타이틀곡 '공허해'를 시작으로 '베이비 베이비(BABY BABY)', '릴리 릴리(REALLY REALLY)', '럽미 럽미(LOVE ME LOVE ME)', '에브리데이(EVERYDAY)', '밀리언즈(MILLIONS)' 등 데뷔 이래 발표한 모든 앨범 타이틀곡을 멜론 음원차트 1위에 올렸다.

이번 '아예' 또한 각종 음원차트를 휩쓸며 위너가 정상의 자리에서 기복 없이 대중의 큰 사랑을 받아 왔다는 것을 입증했다.

위너는 전 세계 아이튠즈 성적을 통해 글로벌 영향력 또한 입증했다. '위'는 아르헨티나, 볼리비아, 브라질, 인도네시아, 필리핀, 싱가포르, 베트남 등 19개 지역 아이튠즈 앨범차트에서 1위를 기록했다. 타이틀곡 '아예'도 4개 지역 아이튠즈 차트에서 1위를 달리고 있다.
위너 /사진=YG엔터테인먼트 제공

위너 /사진=YG엔터테인먼트 제공

타이틀곡 '아예'는 냉정한 이별의 감정이 쿨하게 표현된 가사와 중독적인 훅이 인상적인 위너표 여름 댄스곡이다. 현실적인 이별 감성을 위너 만의 청량한 에너지로 승화시키며 유쾌한 이별송을 탄생시켰다는 대중의 극찬을 받고 있다.

미국 빌보드도 위너의 신보 '위' 발매 소식을 집중 조명했다. 15일(현지시간) 빌보드는 "타이틀곡 '아예'는 아픈 이별을 부드럽고 활기찬 멜로디와 쾌활한 분위기로 새롭게 표현했다"면서 "뮤직비디오 속 다채로운 영상미를 배경으로 진지한 이별 문제를 유쾌하게 맞받아치는 멤버들의 모습이 인상적"이라고 호평했다.

'아예' 뮤직비디오는 현재 유튜브에서 약 210만뷰에 도달했다.

김수영 한경닷컴 기자 swimmingk@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