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혜진 “진짜 섭외 하나도 안 하는 방송”, 부동산은 퇴짜 벨은 고장

[연예팀] 한혜진이 ‘한끼줍쇼’와 부동산에 간다.

15일 방송되는 JTBC ‘한끼줍쇼’에서는 모델 한혜진과 그룹 뉴이스트의 황민현이 출연해 합정동 한 끼에 도전한다.

최근 진행된 ‘한끼줍쇼’ 녹화에서 한혜진은 “부동산에 꼭 가보고 싶었다. ‘한끼줍쇼’에서 부동산이 나오는 장면이 재밌었다”고 밝혔다. 이경규와 강호동은 한혜진과 함께 부동산을 찾아 나섰지만 첫 부동산에서는 촬영을 거절당했다는 후문. 이에 한혜진은 “진짜 섭외 하나도 안하는구나. 뭐 이런 방송이 다 있냐”며 황당해했다. 하지만 다음 부동산에서도 연이어 퇴짜를 맞으며 불길한 징조에 초조해했다고.

본격적인 벨 도전에 나선 한혜진은 “심장이 튀어 나올 것 같다”며 극도로 긴장한 모습을 보였다. 첫 시도부터 고장 난 초인종에 당첨된 한혜진은 “아싸 고장났다!”며 기뻐해 이경규를 당황하게 했다. 무응답과 벨 고장이 연이어 벌어지는 상황에서도 한혜진은 “안 계시나보다. 잘됐다!”, “고장이다. 다행이다!”며 오히려 안심하는 모습을 보였다. 이날 방송에서 한혜진은 점점 초조해지는 이경규의 속도 모른 채 벨 소통을 거부하는 신종 캐릭터의 면모로 웃음을 불러일으킬 예정이다.

한편, 한혜진의 한 끼 도전을 만날 수 있는 ‘한끼줍쇼’는 15일 오후 11시 방송.(사진제공: JTBC)

bnt뉴스 기사제보 star@bntnews.co.kr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