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태유나 기자]
‘비디오스타’의 박슬기, 조혜련 / 사진제공=MBC에브리원

‘비디오스타’의 박슬기, 조혜련 / 사진제공=MBC에브리원

‘비디오스타’의 박슬기, 조혜련 / 사진제공=MBC에브리원

방송인 박슬기가 MBC에브리원 ‘비디오스타’에서 “올해 목표는 임신”이라고 고백한다.

오는 23일 방송되는 ‘비디오스타’에는 박슬기와 조혜련이 출연해 가족과 관련된 사연을 이야기한다. 박슬기는 현재 출연중인 연극 ‘사랑해 엄마’의 한 장면이 어린 시절 돌아가신 아버지를 연상케 해 연습할 때마다 눈물을 쏟는다고 고백한다. 이어 아버지에 얽힌 사연을 공개해 스튜디오를 눈물바다로 만든다.

박슬기는 남편과 어긋나는 타이밍 때문에 매번 수포로 돌아가는 2세 계획 에피소드로 웃음을 유발하기도 한다. 올해 목표가 임신이지만 집에 들어가면 남편이 소파에서 잠들어있고, 자신이 잠들면 남편이 잠에서 깬다는 것.

조혜련은 얼마 전 스마트폰을 처음 구매한 어머니가 직접 녹음해서 보낸 음성 메시지를 공개한다. 어머니의 애틋한 목소리가 고스란히 담긴 음성 메시지를 듣자 MC들의 눈시울이 붉어졌다는 후문이다.

‘비디오스타’는 매주 화요일 오후 8시 30분 방송된다.

태유나 기자 youyou@tenasia.co.kr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