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탄소년단.(사진=연합뉴스)

방탄소년단.(사진=연합뉴스)

그룹 방탄소년단이 미국 빌보드에서 세 번째 정상에 올랐다.

빌보드는 21일(현지시간) 방탄소년단의 새 앨범 '맵 오브 더 솔 : 페르소나'(Map of the Soul: Persona)가 메인 앨범 차트인 '빌보드 200'에서 세 번째 1위를 했다고 발표했다.

닐슨뮤직에 따르면 지난 12일 발매된 방탄소년단 앨범은 19일까지 23만장이 판매됐다.

이중 전통적인 앨범 판매량이 19만6000장, 디지털음원 다운로드 횟수를 앨범 판매량으로 환산한 수치가 8000장, 스트리밍 횟수를 앨범 판매량으로 환산한 수치가 2만6000장으로 집계됐다.

빌보드는 음원 10곡을 다운로드 받거나 1500곡을 스트리밍 서비스받은 경우 전통적인 앨범 1장을 산 것으로 간주한다.

방탄소년단은 지난해 5월 정규 3집 '러브 유어셀프 전 티어'(LOVE YOURSELF 轉 Tear), 지난해 9월 리패키지 앨범 '러브 유어셀프 결 앤서'(LOVE YOURSELF 結 ANSWER)로 '빌보드 200' 정상을 차지했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