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시경 8번째 '축가' 콘서트 연다

성시경 8번째 '축가' 콘서트 연다

성시경의 8번째 '축가'가 올해도 어김없이 개최된다.

성시경은 오는 5월 25일과 26일 서울 연세대학교 노천극장을 시작으로, 6월 1일 전주 한국소리문화의전당 야외극장, 6월 8일 울산 울산체육공원 호반광장에서 2019 단독 콘서트 '축가'를 개최한다.

지난 2012년 첫 번째 콘서트를 시작한 후 올해로 8회째를 맞이한 ‘축가’는 성시경의 팬들은 물론, 모든 음악팬들이 관람하고 싶어 하는 대표적인 공연으로 자리매김했다.
성시경 8번째 '축가' 콘서트

성시경 8번째 '축가' 콘서트

실내 공연장에서 개최되는 대부분의 콘서트와는 달리 야외 노천극장에서 진행되는 ‘축가’는 기존 공연에서는 체감할 수 없는 황홀한 운치까지 느낄 수 있어 매년 관객들의 마음을 매료시키고 있다.

특히 ‘축가’에서는 성시경의 공연뿐만 아니라 화려한 게스트 라인업의 무대도 함께 감상할 수 있어 올해 콘서트 역시 많은 기대가 모아지고 있다.

한편, 성시경의 2019 ‘축가’ 서울 공연 티켓은 오는 23일 오후 8시, 전주와 울산 공연 티켓은 30일 오후 8시 온라인 예매사이트 하나티켓을 통해 오픈된다.


김예랑 한경닷컴 기자 yesrang@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